코로나19의 전세계 대유행에 기도하며 조심스럽게 부활 선물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.


재의 수요일부터 전례 안에서 성사를 통해 베풀어주시는 

주님의 은총을 누리지 못하고 있는 많은 그리스도인들과 

코로나19의 종식을 위해 최전선에서 온 몸으로 투신하고 있는 의료진들과 방역당국자들, 정부 관계자들

병의 감염으로 고통 중에 있는 많은 사람들과 그 가족들,

특별히 위기의 상황에서 더 크게 생계의 위협을 받는 가난한 이웃들을 기억합니다.


[크기변환]DSC_8896.JPG



[크기변환]DSC_8893.JPG



[크기변환]DSC_8899.JPG



[크기변환]DSC_8911.JPG



[크기변환]DSC_8929.JPG



[크기변환]DSC_8931.JPG



[크기변환]DSC_8916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