형제자매님,  평안하신지요?

아쉬운  2020년 5월 성모님의 달을 보내면서

희망의 메시지 전해드립니다.

"오소서 성령님, 마리아를 통해 오소서!!"

adma도우미

 .